군포시, 글로벌 음식을 통한 소통의 장(場) 연다

오는 12일 산본로데오거리에서 ‘2018 다문화 음식축제’ 개최

김용현 | 입력 : 2018/05/10 [09:45]

군포시는 오는 12일 산본로데오거리에서 글로벌 음식을 통한 소통의 장()인 ‘2018 다문화 음식축제를 개최한다.

 

▲     © 경기뉴스



시는 각국의 음식을 통해 세계문화의 다양성을 경험하고 지역주민들의 다문화 인식개선을 도모하고자 지난 
2014년부터 다문화 음식축제를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군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주관으로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기념식을 시작으로 공연한마당체험한마당나눔한마당의 테마로 나뉘어 진행된다.

 

공연한마당에서는 한국을 비롯해 태국미얀마베트남중국 등의 전통공연과 청소년 댄스팀의 흥겨운 무대가 펼쳐지며체험한마당에서는 다문화 음식경연 및 각국 의상 입어보기전통놀이체험 등이 열릴 예정이다.

 

특히 음식나눔 및 경연대회가 열리는 행사장에서는 우즈베키스탄의 마스터바를 비롯해 베트남 반쎄오일본 타코야키러시아 부떼르브로트네팔 할루아 등 11개 나라의 고유한 음식들을 맛볼 수 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행사 참가자들은 현장에서 1천원에 엽전 3개를 교환한 후 엽전 1개당 나라별 1개의 음식을 맛볼 수 있으며이 외에도 나눔한마당에서 세계 전통 차(시음건강체크 및 상담페이스페인팅 등을 경험할 수 있다.

 

진용옥 여성가족과장은 다문화에 대한 소통의 장()인 이번 행사를 통해 상호간 이해의 폭을 넓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세계 각국의 음식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이번 행사에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2018 군포시 다문화 음식축제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시 홈페이지(www.gunpo.go.kr또는 군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전화(031-395-1811)로 문의하면 알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