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민 곳곳서 “부정부패, 측근비리, 압수수색... 싫어요” 1인 시위

경기뉴스 | 입력 : 2018/06/12 [14:22]

▲     © 경기뉴스


12
일 안양시내 곳곳에서 시민들이 부정부패, 측근비리, 압수수색... 싫어요” 1인 시위에 나섰다.

 

공식선거기간의 시작과 함께 시작된 1인 시위는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손00원장이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의 비리를 고발하면서 시작한 것으로, 시간이 가면서 동참하는 시민들이 늘어나 선거 막바지인 오늘은 10여 군데에서 진행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인시위에 참가한 시민들은 안양을 사랑하는 시민의 한사람으로서, 여야를 떠나 안양에 비리는 안 된다정직하고 청렴한 시장을 뽑아야 한다고 했다.

 

시민들은 6.13선거에서는 정직(正直)하고 청렴(淸廉)한 사람을 뽑아야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613일이 목전으로 다가오고 있다. 우리의 지도자를 뽑는 이번6.13선거는 정신 차려 투표(投票)를 해야 한다.

 

한 지역의 평화와 안정 그리고 발전은 그 지역을 책임지는 지도자의 자질에 달려있다. 그래서 지도자 선출은 잘 해야 한다.

 

정직(正直)은 거짓이나 꾸밈이 없이 바르고 곧음을 말하고

 

청렴(淸廉)은 곧은 성품(性品)과 바른 행실(行實)로 탐욕(貪慾)이 없는 것을 뜻한다.

 

▲     © 경기뉴스

 

이번 6.13 지방선거는 그 어느 때 보다 우리 유권자들의 선택이 중요하다. 유권자들은 오는 6.13선거에서 선거를 잘 해야 한다. 농사(農事)피해는 1년 고생이지만 선거피해는 4년임을 명심해야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