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국내 최대 청년네트워크 (사)프리즘과 MOU 체결

의왕시 1인창조기업과 청년네트워크 협업을 위한 첫걸음

김용현 | 입력 : 2018/06/29 [10:04]

▲     © 경기뉴스



의왕시 1인창조기업지원센터는 지난 28일 센터 세미나실에서 (사)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과 1인창조기업의 성장과 청년네트워크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에 협약을 맺은 프리즘은 약 13,000여 명의 멤버를 보유하고 있는 국내 최대의 청년창업네트워크로서, 창업을 꿈꾸는 청년과 스타트업이 소통할 수 있는 네트워크와 지원사업을 제공하는 플랫폼 단체이다.

양 기관은 이날 협약식을 통해 의왕시 1인 창조기업을 대상으로 ▲크라우드 펀딩 협력 ▲투자 액셀러레이팅 협력 ▲네트워킹·데모데이 공동진행 ▲청년 인턴십, 인력매칭 협력 등 다양한 분야를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김명재 기업일자리과장은“우수한 기술력과 창의력을 가진 1인 창조기업과 뛰어난 청년네트워크가 함께 협력해 나간다면 기업 성장은 물론 청년일자리 창출에 있어서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이러한 연계지원을 통해 1인 창조기업과 청년들이 함께 성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