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지식정보타운 지식산업용지 입주기업과 8월말까지 계약 추진

18일 과천지식정보타운 심의위원회 개최 후 계약서 내용 최종 확정

김용현 | 입력 : 2018/07/11 [10:46]

 

과천시는 오는 18일 과천지식정보타운 심의위원회를 열고, 지식기반산업용지 우선공급대상기업과의 계약 협상 내용에 대한 의결을 거쳐 계약서의 내용을 최종 확정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과천시는 이번 계약 내용 협상을 위해 지난 4월부터 7월 6일까지 총 110회에 협의를 진행해왔다.

 

해당 계약은 8월말까지 체결될 예정이며, 26개 필지 중 우선공급대상자가 정해지지 않은 4개 필지에 대한 분양은 내년 3~4월경 추가로 진행될 계획이다.

 

과천시 관계자는 이번 협상과정과 관련해 “해당 기업이 조성 공사 및 관련 용역 발주 시 과천 지역 기업이 우선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과 장애인 및 노인을 포함한 시민들의 일자리 확보를 위해 시민 우선 고용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내용 등을 협의했다”고 밝혔다. 또한, “관내 기업의 지식산업단지 입주 시에도 보다 저렴한 가격에 우선 입주권이 주어질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협의했다”고 말했다.

 

한편, 과천지식정보타운 내 입주기업의 건축물 착공 시기는 당초 올해 말 이루어질 예정이었으나,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추진하는 기반조성사업이 일정보다 늦어지고 있어 오는 2020년 7월로 착공시기가 늦어지게 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