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재형경기도의원, 도봉산에서 옥정 광역철도 기본계획 노선 변경 대책 논의

김종환 기자 | 입력 : 2018/08/08 [16:54]
    도봉산에서 옥정 광역철도 기본계획 노선 변경 대책 논의

 

경기도의회 권재형 의원은 지난 7일 의정부상담소에서 실천하는의정부시민공동체 대표 김용수 외 1명, 의정부장암·신곡역 신설추진위원회등과 함께 도봉산에서 옥정 광역철도 사업의 노선 변경에 대한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하철 7호선 도봉산에서 옥정 광열철도사업에 도봉산역에서 의정부를 거쳐 양주까지 연장하기 위한 노선 변경추진이 부진했던 과정 설명과 의정부시 요구사항 미반영된 부분 및 불합리한 노선설계 문제점 개선에 대한 의견 등을 나누었다.

실천하는의정부시민공동체 회원들은 공공의 기능을 갖는 철도사업에 주민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배려와 이해를 요구했다.

이에 권재형 도의원은 “7호선은 의정부시 뿐만 아니라 경기 북부지역 발전의 원동력으로 다수의 주민과 개발계획에 따른 신규 수요를 모두 고려하여 반영해야 하며 지금이라도 경유 노선이 변경 설치될 수 있도록 검토해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