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의회 도시교통위원회, 현장방문 실시

옥길동 이마트 건축공사 현장, 오류역 철로 복개공원 등 현장방문

오정규 | 입력 : 2019/03/14 [08:49]

부천시의회 도시교통위원회(위원장 박병권)는 제234 임시회 기간 중인 지난 12일, 옥길동 이마트 건축공사 현장, 오류역 철로 복개공원,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 등을 방문했다.

▲     © 경기뉴스


이날 현장 방문에는 박병권 위원장을 비롯한 도시교통위원과 부천시의회 김동희 의장, 주택국장, 환경사업단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옥길동 이마트 현장은 옥길 신도시 지구에 대지면적 21,503㎡ 연면적 149,077㎡, 지하 5층 지상 9층으로 중동 이마트의 두 배 규모로 신축 중에 있다. 

 

이 자리에서 위원들은 공사 현장에 투입된 자재와 인력 그리고 관내 업체 참여 현황 등에 대해 질의하고, 관내기업 참여율 저조에 따른 공사 관계자의 무성의한 답변에 의원들은 적잖이 실망하며 대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해 줄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특히 박병권 위원장은 이마트 개장 시 교통대책과 대기업으로서 지역에 기여 방안 등에 대해 집중 질의 하면서 “기업의 이익에 맞는 사회적 책임주문과 함께, 안전사고도 발생되지 않도록 공사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현장방문은 백운역과 오류동역 철로 복개공원도 방문하였으며, 이 자리에서 의원들은 “철로주변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들이 휴식할 수 있도록 철로를 복개하여 근린공원을 조성하는 것은 좋은 아이디어”라고 말하고 “주차장이 부족한 우리시에는 철로를 복개하여 주차장과 공원 등을 조성하는 방안을 검토하면 좋겠다”고 관계자에게 주문하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