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중식당 희래등 '사랑의 짜장면', 열세번째 ‘나눔가게 기부릴레이’

과천시 별양동 ‘희래등’에서 기부 협약식 및 나눔가게 현판식

김정선 기자 | 입력 : 2019/06/19 [10:29]
    나눔가게 기부릴레이 12호점 업무협약식 및 현판식


과천시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추진하는 지역사회 나눔 행사 ‘나눔가게 기부릴레이’의 열세 번째 행사가 별양동에 위치한 중식당 ‘희래등’에서 오는 21일 열린다.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지난해 4월부터 매월 지역 상인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하루 매출액의 일부를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하는 나눔가게 기부릴레이를 이어 오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강대목 희래등 대표와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기부 협약을 맺고, 나눔가게 기부릴레이에 참여하는 상가임을 알리는 현판식도 열릴 예정이다.

한편, 강대목 대표는 평소에도 이웃사랑 봉사를 실천해 오고 있으며 매년 경로 행사를 열어 별양동과 갈현동 어르신들을 위해 '사랑의 짜장면' 400그릇을 무료로 대접해 지역사회에 감동을 주고 있다.

강 대표는 이번 행사에 참여하면서 “전에 어르신께 짜장면 한 그릇을 우연히 대접한 일이 있었는데, 그 때 느낀 보람이 그 때부터 지금까지 10여년 이상의 짜장면 봉사를 이어올 수 있었던 원동력이 됐다." 며 "더욱 많은 분들이 소중한 나눔의 기회를 갖게 되고, 보람을 느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