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국 최초 ‘2019 새로운 경기,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실시

남권호기자 | 입력 : 2019/08/06 [08:07]

▲     © 경기뉴스

 

경기도는 6일부터 30일 까지 도내 종사자 5인 이하 소규모 출판사 대상으로 지자체 최초 독립출판물 오디오 북제작 지원에 나선다.

 

도는 종사자 5인 이하 소규모 출판사에서 발간하는 이른바 독립출판물을 대상으로 오디오북 제작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독립출판물의 오디오북 지원은 국내에서는 경기도가 최초다.

 

경기도는 올해 이런 내용을 담은 ‘2019 새로운 경기,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오디오북 분야)’에 나선다. 오는 30일까지 참가 출판사를 모집한다.

 

도는 올해 최초로 진행되는 독립출판물 오디오북 제작지원 사업이 아직은 생소한 독립출판물과 오디오북 대중화에 기여해 책 생태계 전반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모 주제와 분야에는 제한이 없고, 독립출판물을 발간한 경험이 있는 소규모출판사면 신청 가능하다. , 20201월 이내 오디오북으로 제작이 가능한 독립출판물로 지원대상 독립출판물은 201671일 이후 출간작 이어야 한다.

 

도는 제출된 출판물 중에서 총 8편을 선정, 편당 약 1,000만원 규모의 제작비를 투입해 오디오북을 제작할 계획이다. 제작은 국내 유명 오디오북 전문 제작사와 협업해 진행하며 완성된 오디오북은 유통과 마케팅까지 원스톱으로 지원된다.

 

내용이 길지 않고 읽기 쉬우며 참신한 주제가 많아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독립출판물은 오디오북으로 제작되기에 좋은 특성을 가지고 있다.

 

조한경 경기도 콘텐츠정책과장은 독립출판물과 오디오북 모두 대중성이 부족해 출판업계에서는 제작이 어렵다면서 재미있는 독립출판물이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도민들에게 더 알려졌으면 한다. 경기도에서도 실험적으로 진행하는 사업인 만큼 의미있는 사업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019 새로운 경기,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오디오북 분야)’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gcon.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경기콘텐츠진흥원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담당자(ssun@gcon.or.kr / 032-623-8032)로 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