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샘물감리교회, 소외 이웃을 위해 백미 100포 기탁

박성현 기자 | 입력 : 2019/09/02 [17:22]
    백미 전달

경기 오산시는 2일 오산시 샘물감리교회에서 오산시 저소득층을 위해 백미 10kg 100포를 시에 기탁했다.

유지철 목사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쌀 나누기에 성도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줬다.”며 “지역 내에서 나눔을 통해 더 따뜻한 사회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샘물교회는 2016년부터 3년간 꾸준히 매년 2회씩 저소득층을 위한 백미 후원 활동을 하고 있다. 3년간 기증된 쌀은 무려 800포대로 이번 후원까지 지원 금액이 총 14,958,000원에 달한다. 
 
오산시 강선규 희망복지과장은 “먼저 생각하고 베풀어주신 정성에 감사드린다.”며 “이처럼 기부 문화가 지역 사회 전반에 퍼져 이웃과 함께하는 따뜻한 지역사회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전달된 성품은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층 100세대에 전달해 훈훈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