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제 의왕시장 '대한민국을 빛낸 21세기 한국인상' 수상

한승훈 기자 | 입력 : 2017/04/27 [08:24]

김성제 의왕시장이 25일 ‘대한민국을 빛낸 21세기 한국인상’시상식에서 지방자치 공로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이날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있었다.
김 시장은 민선 5, 6기 의왕시장을 연임하며 시민들에게 새로운 희망과 비전을 제시하며 의왕시를 명품도시로 만들어가고 있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 시장은 관광 자원이 전무했던 의왕시에 레일바이크를 성공적으로 개장해 수도권 관광명소로 만들었고, 각종 규제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창의적 발상으로 대규모 도시개발 사업을 역동적으로 추진해 친환경 첨단자족 도시 건설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 4월 20일 개장한 왕송호수 의왕레일바이크는 1년 만에 내외국인 25만 명이 다녀가는 성과를 올렸다. 국내 유일의 호수순환형인 의왕레일바이크에는 왕송호수 이외에도 주변에 자연학습공원과 철도박물관, 조류생태과학관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밀집돼 있어 가족 및 연인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김 시장은 매년 어린이날 전후로 열리는 의왕철도축제와 레일바이크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또, 올해까지 왕송호수에 짚 라인과 음악분수대, 미디어 체험관을 설치해 레일바이크가 경쟁력을 더 높여 수도권 대표 관광명소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이밖에도 김 시장은 의왕시를 전국 최고 수준의 노인․아동복지와 교육경쟁력을 갖춘 도시로 만들었다는 평가도 받았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이번 수상은 16만 의왕시민과 700여 공직자들과 함께 이뤄낸 결과”라며 “창의적인 발상으로 혁신적인 시정을 펼쳐 모든 면에서 시민이 만족하는 수도권 명품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