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동안구 어린이도서관에 장난감나라 문 열어

오정규기자 | 입력 : 2017/05/28 [04:20]

▲     © 경기뉴스


안양시 어린이도서관에 '동안 장난감나라'가 문을 연다.


안양시는 지난 26일 출산 장려 및 영유아 부모의 양육부담 경감을 위해 어린이도서관 3층에 장난감을 대여할 수 있는 장난감나라 개소식을 가졌다.


장난감나라는 만5세 이하 아동에게 연령에 적합한 놀잇감을 대여하여, 영유아에게는 다양한 놀이 경험을 제공하고 부모들에게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는 사업으로, 부모들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장난감나라의 이용시간은 매주 화~토 10시부터 18시까지이며, 만5세 이하 아동을 둔 안양시 거주 부모 또는 안양시 소재 직장인이면 연회비 1만원을 내고 이용할 수 있다. 기초생활수급가정, 한부모가족, 다자녀가족, 장애아동은 연회비가 면제된다.


한 번 대여하면 2주 동안 이용할 수 있고, 사용한 장난감은 깨끗이 소독하기 때문에 값비싼 장난감을 사줘도 금방 싫증을 내는 어린아이를 둔 부모에게 인기가 좋다.


이필운 시장은 “새롭게 개소하는 동안 장난감나라를 이용하면 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이라며 “안양이 보육하기 좋은 도시, 아이 낳기 좋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보육서비스를 지원하겠다”고 했다.


한편 안양시는 2005년부터 만안구청 옆 아이맘카페에 장난감나라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에만 700명이 1200여 개의 장난감을 대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