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마을공동체 사업 연계 확대

한승훈기자 | 입력 : 2017/05/30 [02:53]

군포시는 29일 지역주민과 함께 ‘배우고·일하고·돌보고·가꾸고·즐기는’ 도시 발전을 위해 마을공동체 역량·연계 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시는 내달 마을공동체 활동 현황을 전수조사한 뒤 마을공동체 위원회를 구성하고 각각의 활동이 상생효과를 낼 수 있도록 민간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7월 중 공모를 통해 선정된 마을공동체 사업 10개에 각각 최대 300만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친목 또는 영리 목적의 모임, 특정 종교나 정당을 지지하는 모임, 개별적 학습 모임은 조사 및 지원 대상에서 제외하고, 공동 육아, 다문화가족 한글 교육, 마을학교, 소외계층 지원, 일자리 창출 등 공동체의 발전을 위해 활동하는 5인 이상 모임을 적극 발굴할 방침이다.

시는 총 40시간 이내의 교육을 수료한 참여자에게는 수료증이 수여되고, 향후 마을공동체 사업 등에서 도우미로 활동할 기회가 제공된다.

이익재 군포시 자치행정과장은 29일 "주민 주도의 마을공동체 활동을 지원해 주민자치 및 시와 시민사회의 소통을 강화하고, 시민이 바라는 군포를 만들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사업 및 공모 일정은 시 홈페이지(www.gunpo.go.kr)와 각 주민센터 공지사항 등을 통해 확인하거나 시 자치행정과(☎ 031-390-0833∼4)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