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2020년 본예산 4조 2,022억원 편성

오정규 기자 | 입력 : 2019/11/04 [16:39]
    인천광역시교육청


인천시교육청은 2020년 예산안을 2019년 본예산 대비 4134억원 늘어난 4조 2022억원 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예산안 4조 2,022억원은 2019년 본예산 3조 7888억원 보다 4134억원 늘어난 규모로 본예산 기준 인천시교육청 역대 최대 규모다.

인천시교육청은 2020 인천교육정책방향에 발맞추어 학교자치 시대를 열어가는 기반지원 평화·공존을 위한 동아시아시민 양성 학교와 마을이 협력하는 마을교육공동체 확대 ‘책읽는 도시, 인천’만들기 기초학력보장 사업 강화 일반고 역량과 직업교육 강화 ‘폭력없는 인천, 생명존중 인천’ 시민운동 전개 무상, 평등교육 지속추진 에 중점을 두었고 신설학교 신축과 학교환경개선, 교수학습활동 지원 분야 확대에 집중했다.

구체적으로 학교교육 여건 개선을 위해 2019년 본예산 2,832억원에서 1,373억원 증액된 4,205억원을 증액했으며 교육 복지 지원 예산은 고교학비 무상 지원 사업을 포함해 2019년 본예산 3,390억원에서 678억원 증액된 4,008억원을 편성했다.

이번 예산안은 인천시의회 교육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다음달 13일 인천시의회 본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이다.

김옥제 예산복지과장은 “앞으로 시교육청에서는 시민들에게 부문별 예산의 필요성과 구체적인 사업내용을 지속적으로 알리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