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 공동주관 평가에서 ‘가’등급

남기만 기자 | 입력 : 2020/01/13 [16:15]
    경기도청


경기도는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공동 주관한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304개 기관을 대상으로 지난 1년간 처리한 민원사무에 대해 3개분야, 5개 항목으로 실시됐으며 경기도는 ‘가’등급을 받아 전국 지자체 중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도는 이번 평가에서 민원서비스 향상을 위한 기관장의 높은 관심, ‘민원처리기간 단축제’, ‘매월 만족도 조사’ 등 다양한 시책 추진, 민원공무원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한 비상벨 설치, 특이민원 대응반 편성 및 모의훈련 실시 등으로 호평을 받았다.

특히 도지사가 콜센터를 방문해 간담회를 실시하고 상담사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한 점, 상담사 전원을 정규직 전환하는 등 처우개선에 노력을 기울인 점은 전국의 모범사례로 높이 평가됐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달 2019년도 국민행복민원실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 대통령 표창을 받은바 있어 이번 평가로 민원실은 우수기관 2관왕의 영예를 누리게 됐다.

남윤수 경기도 열린민원실 과장은 “민원서비스 품질향상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한 결과 이번에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2020년에도 도민의 피부에 와닿는 양질의 민원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