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스마트에코시티 앞당길 ‘건축가이드라인’ 마련

오정규 기자 | 입력 : 2020/03/04 [13:18]

인천 서구는 미래도시계획인 스마트에코시티를 보다 현실화할 건축가이드라인이 마련했다고 4일 밝혔다.

서구는 관내 건축물 및 공간 환경에 서구만의 정체성과 인지성을 가미해 쾌적한 도시공간으로 탈바꿈시키기 위해 스마트에코 건축가이드라인을 마련한 것이다.

구는 인천뿐 아니라 전국적으로도 도시개발과 확장이 가장 활발하게 이뤄지는 곳이다.

이에 따라 자연친화적이면서도 사람이 중심이 되는 도시로 발전하려면 종합적인 도시 관리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시돼왔다.

이 같은 요구에 발맞춰 마련된 이번 스마트에코 건축가이드라인은 첨단스마트기술과 친환경기술, 녹색교통, 시민참여, 범죄예방환경 설계 등 자연과 사람이 조화롭게 공존하는 도시공간 건설에 기반한다.

‘인천 서구 스마트에코시티 구현을 위한 기본 조례’에 따라 서구는 스마트에코 공간구조, 녹화, 도시재생, 에너지디자인, 파빌리온, 포켓정원, 커넥터, 스마트 건축기술, 시민참여, 교통, 안전 등 열두 가지 분야에 대해 스마트에코시티 건설 방향성을 제공한다.

또한 이번 가이드라인을 각 분야에 손쉽게 적용할 수 있도록 체크리스트를 마련해 모든 설계·용역사 및 민간사업자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구는 해당 가이드라인의 원활한 정착을 위해 관내 도로와 공원, 시설물 등의 공간 환경과 공공건축물을 중심으로 가이드라인을 우선 적용해나간다는 방침이다.

민간영역에는 가이드라인이 새로운 규제로 작용할 수 있는 점을 감안해 권장 수준을 유지하고 향후 가이드라인 반영에 따른 인센티브 제공을 검토해 자발적 반영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지난해 스마트에코시티 기본 구성을 마련한 데 이어 올해부터 부서 간 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스마트에코시티 서구를 향한 본격적인 발걸음을 힘차게 내디뎠다”며 “서구만의 앞서나가는 창의성과 상상력을 덧입혀 내로라하는 최첨단 친환경도시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