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사업 속도내는 콤파스, 수익형 암호화폐 지갑 정식 출시

김용현기자 | 입력 : 2020/09/15 [07:51]

콤파스 재단은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 플랫폼 수익형 암호화폐 지갑 ‘콤파스 월렛’을 출시했다.

 

콤파스(Kompass)는 콤파스 월렛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디지털 자산을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지갑’이라고 설명했다.

 

콤파스는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스마트 계약 등을 통해 새로운 분산형 금융 청산 네트워크를 만든다.

 

▲ 콤파스 지갑     ©

 

콤파스 지갑은 비수탁 지갑으로 세계 주요 화폐 암호화폐 Tether(USDT)를 투자 결제 화폐로 설정했다. 올해 가장 뜨거운 Defi 기반으로 지갑 서비스도 구축했다.

 

투자자들은 콤파스 지갑을 간단히 등록한 뒤 KYC를 통하지 않고 원화로 USDT를 매매하고 자체의 대응 계좌를 만들 수 있다.

 

콤파스 월렛은 유저들이 비트코인(BTC), 이더리움 (ETH) 등 주류를 이루는 암호화폐는 물론 트론(TRX) 등 많은 암호화폐를 지원해 다양한 유저가 보다 효율적으로 시장에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콤파스는 해외 거래소 빅원(BigONE)의 파트너사와 협업을 통해 수익원을 다각화하면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고 밝혔다.

 

콤파스는 일반 사용자들에게 디지털자산이 생소한 개념임에도, 콤파스 월렛이 출시 24시간 만에 이용자 3000명을 넘은 것은 두 가치 측면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고 주장했다.

 

콤파스 재단은 올해 총 2만 명 이상의 유저들이 콤파스 월렛를 통해 소셜 네트워크에서의 활동 보상을 지급받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콤파스는 일반 사용자의 진입 장벽을 낮추고 트래픽을 모으는 것이 블록체인 대중화 실현에 필수 조건이다. 콤파스 월렛는 누구나 쉽게 블록체인에 접근할 수 있게 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