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의회, 제253회 임시회 개최

조레안, 동의안 등 총 25건 심의 의결 예정

박종범기자 | 입력 : 2020/10/20 [14:21]

오산시의회(의장 장인수)는 20일 제253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7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도 불구하고 혹시 모를 전파를 방지하고자 지난번 임시회처럼 본회의에는 의원 7명과 시장·부시장을 비롯한 집행부 10명 등 최소인원이 참여한 가운데 가림막 설치, 소독과 발열체크, 개회식 간소화, 방청객 입장 제한 등 철저한 방역을 실시한 가운데 개최됐다.

 

특히 지난번 임시회에서 전국 최초로 실시된 비대면 화상회의를 이번에도 실시하여 각 부서장은 온라인으로 본회의에 참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의원 발의 조례안 6건과 오산시장이 제출한 조례안 10건 등 16건의 조례안과 2021년도 출연계획안 6건을 포함한 동의안 8건 그리고 기타 1건 등 총 25건의 안건을 심의 처리한다.

 

장인수 의장은 “코로나19 이후 세상은 이제 비대면 시대로 접어들었고 경제 구조도 그에 맞게 변화하고 있기에 우리 오산시도 코로나 이후 변화하는 경제환경에 발맞춰 정책을 추진해 나가야 할 것.”이라며 “동료 의원님들께서는 이번에 부의된 조례와 출연계획안 등을 꼼꼼히 심의하시어 행정의 효율성이 제고되고 시민 혈세가 낭비되지 않도록 세밀한 검토를 바란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