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새 단장한 시 박물관 상설전시실 현장 행정 '눈길'

하연호기자 | 입력 : 2021/01/13 [17:45]

백군기 용인시장은 13일 기흥구 중동 용인시박물관을 방문해 새 단장한 상설전시실의 시설 상태를 점검하고 전시 내용을 관람하는 현장행정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 백군기 용인시장, 새 단장한 시 박물관 상설전시실 현장 점검     ©

 

이날 백 시장은 박물관 내부를 꼼꼼히 살펴보며 시민 누구나 알기 쉽게 이용하도록 구성됐는지, 편의공간이 충분히 조성됐는지 등 현장행정을 펼쳤다.

 

이어 학예연구사의 설명으로 용인의 역사를 시대별로 개편한 1‧2전시실과 시 승격 이후 주요 이슈를 소개한 ‘용인 뉴스 라이브러리 10’ 코너를 둘러봤다.

 

백 시장은 “용인시박물관을 지역에 대한 애향심과 정체성을 확인할 수 있는 역사체험공간으로 만들어갈 것”이라며 “시민 여러분이 많이 찾아와 관람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09년 개관한 시 박물관은 연면적 2970㎡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선사시대부터 근현대사까지 400여점의 유물을 전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