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친환경 인증농가 재배장려금 20억 원 지원

김종환기자 | 입력 : 2018/02/19 [06:01]

▲     © 경기뉴

경기도는 올해 친환경농업 육성을 위해 친환경 인증농가 농산물 재배장려금’ 20억 원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도는 2015년도에 친환경 과수 농가를 대상으로 재배장려금 지급을 시작해 지난해까지 배, 사과 등 과수품목에 한정했던 지원대상을 올해부터 친환경인증 전 품목으로 대폭 확대했다.

올해는 사업예산을 20억 원으로 증액·편성해 1ha30만원~150만원을 지원한다. 재배장려금은 인증품목별 차등 지급되며 과수 유기인증의 경우 지급단가는 전년보다 약 2.5배 높은 150만원/ha이다.

신청 자격은 농업경영체로 등록된 유기농·무농약 친환경 인증면적이 1,000(300) 이상인 농업인 및 농업법인이며, 친환경농업직불제와 중복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430일까지 신청인의 주민등록지 시·(··)에 신청하면 검증 절차를 거쳐 11월초 재배장려금이 지급된다.

, 토양을 직접적으로 이용하지 않고 생산하는 수경재배나 버섯재배 필지는 제외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농산물의 안전성 등 친환경 인증농가의 공익적 기능에 대한 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이라며 친환경 농업 확산 및 품목다양화를 통해 도민의 안전한 먹거리 확보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해당 시·군 농정부서 친환경농산물재배장려금 담당자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