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통계청,‘아태 범죄통계협력센터 운영’업무협약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통계DB 지원 등 지역 통계발전 합의

남권호 기자 | 입력 : 2019/02/13 [15:33]
    대전시-통계청,‘아태 범죄통계협력센터 운영’ 업무협약 체결 모습

대전시와 통계청은 13일 오후 2시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아·태 범죄통계협력센터의 성공적 운영과 지역통계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날 협약에 따라 협력센터 설치운영 지원, 범죄통계 국제회의 및 컨퍼런스 지역 내 개최, 지역인재의 국제기구 근무경험 제공 등을 통해 양 기관이 상호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아·태 범죄통계협력센터는 UN범죄마약사무소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협력센터며, 통계청이 국내로 유치, 지난해 말 대전시에 설치운영하기로 최종 결정돼 오는 6월 도룡동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에 개소할 예정이다.

앞으로, 대전시는 4차산업혁명특별시 위상에 맞는 지역통계와 빅데이터 경쟁력 확보를 통해 데이터 기반의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시민안전과 사회문제해결을 위한 통계빅데이터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시 첫 국제기구 설치운영을 위한 협약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다양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합리적인 정책을 추진하면 시민들이 행복한 통계 선도도시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