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슈&현장
수도권 뉴스
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예술교육/의료기업오피니언
로그인 l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사건 / 사고   기획 취재   데스크 / 기자수첩   생활플러스   명예의 전당   연예플러스  
편집  2017.10.24 [13:58]
수도권 뉴스 > 성남/광주/용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시민 자전거보험’ 재가입…지난해 121명 혜택
 
하연호 기자
 

용인시가 올해도 지난해에 이어 ‘시민 자전거보험’에 재가입했다. 1년간 용인시민을 피보험자로 한 자전거보험은 용인시가 대신 비용을 부담하고, 시민이 자전거로 인한 사고를 당하면 보험금을 받는 방식이다.

22일 시에 따르면 지난해 3월 시민 자전거보험에 가입한 이후 1년간 보험금을 탄 사람은 121명에 수령액은 6926만원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64%에 해당하는 77명은 4주 이상 치료를 요하는 진단을 받아 20만~60만원의 위로금을 받았다. 4주 이상 진단에 입원 치료가 추가돼 70만~80만원의 위로금을 받은 시민도 36%(43명)에 달했다. 

대부분 자전거를 타다 갑자기 도로로 들어온 사람을 피하거나, 부주의 등으로 인한 사고가 많았다. 자전거보험은 4주 이상 진단을 받았을 때에만 20만~60만원의 위로금이 지급된다. 후유장애 시 최고 1500만원이 지급된다. 
 
지난해 처음으로 시민 자전거보험을 가입한 용인시는 지난 11일자로 1년 만기가 됨에 따라 올해에도 동부화재와 내년 3월 10일까지 1년 연장 재계약을 했다. 용인시가 대납하는 보험가입 금액은 1인 당 345원에 총 3억4300여만원이다. 

용인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시민대상으로 자전거를 타는 중 사고를 당하면 보험혜택을 받을 수 있다.  

주요 담보 내용을 살펴보면 자전거 사고로 사망사고 시 1500만원, 후유장애 시 최고 1500만원, 4주 이상 치료를 요하는 진단을 받은 경우 20만~60만원의 위로금이 지급된다. 또 자전거 사고로 벌금 부과 시 1사고당 2000만원, 변호사 선임비 200만원,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3000만원 등이 보장된다. 

자전거 사고발생 시 동부화재 콜센터(1899~7751)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7/03/22 [09:44]  최종편집: ⓒ gg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용인자전거보험] 용인시, ‘시민 자전거보험’ 재가입…지난해 121명 혜택 하연호 기자 2017/03/22/
뉴스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정관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경기뉴스 발행인 남기만 청소년보호책임자 남권호 경기뉴스 (경기 다 01201) 모바일 경기뉴스/경기뉴스 신문(경기 아 00263)
▣ 본사: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예술공원로 103번길 61 등록일 2009.12.29
▣ 대표전화: 031-381-2341/편집국 070-7777-6270-3 ▣ 팩스: 031-385-0636 ▣ 이메일: ggnews1004@naver.com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