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청소년수련관, 초등생 생존수영교육 운영

김정선 기자 | 입력 : 2017/03/25 [12:05]

(재)군포문화재단은 군포시청소년수련관에서 다음달부터 군포지역 초등학생 대상 생존수영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생존수영 교육은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세워진 교육부의 수영교육 방침과 교육기본법에 의거해 추진되며, 군포에서는 수영장 시설을 갖춘 군포시청소년수련관이 교육을 담당하게 됐다.
 
수련관에서 다음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운영될 올해 생존수영 교육은 관내 초등학교 3학년 41학급 학생 1천여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물에 대한 적응력을 향상시키고 위기상황에서 자신의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능력을 함양하기 위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교육은 총 10회차로 진행되며, 수중 호흡법과 물에 뜨는 법, 잠수방법, 체온유지법, 구명조끼 착용법 등 수상사고시 생명을 보호하는데 필요한 수영법을 실습을 통해 체득할 수 있도록 진행된다.
 
재단 관계자는 “그동안 생존수영을 운영할 강사들이 관련 연수는 물론, 타 기관 벤치마킹을 실시하는 등 교육을 철저히 준비했다”며 “학생들이 생존수영 교육을 통해 유사시 자신의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능력을 제대로 체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군포시청소년수련관, 생존수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