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안양예술공원 방문객 통계 위해 무인 계수시스템 구축

김정선 기자 | 입력 : 2017/04/20 [07:44]

▲ 방문객수를 세는 자동시스템을 설치한 예술공원     © 경기뉴스
안양시는 대표 관광지인 안양예술공원 방문객의 체계적인 통계자료 확보를 위해 무인계수시스템 구축사업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무인계수시스템은 관광지를 찾는 방문객 수를 파악해 관광활성화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한 것으로 열감지방식(Thermal Detecting)으로 개인정보 식별 없이 자동으로 방문인원을 산출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에서는 지난 2014년부터 객관적 방식으로 입장객 수 집계가 가능한 관광지만 선별해 관광통계에 반영하고 있다. 현재 안양시에서 관광객 통계를 정확하게 산출하는 곳은 김중업박물관과 병목안캠핑장 등 2곳뿐이다.

이필운 시장은 “정확한 방문인원 산출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관광통계를 구축, 안양예술공원 주변을 명소화하여 시민이 힐링할 수 있는 공간으로 한층 더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예술공원에는 2005년 제1회를 시작으로 2016년 제5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를 통해 설치된 국내ㆍ외 유명작가의 50여 개의 예술작품이 설치돼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