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서 '제14회 천상병 예술제'

양성목기자 | 입력 : 2017/04/23 [09:15]

▲     © 경기뉴스


정부예술의전당과 직동공원 일원에서 '귀천'으로 널리 알려진 고 천상병 시인의 작가정신과 예술세계를 보여주는 '제 14회 천상병예술제'가 열렸다.


지난 22일 오전 11시 직동공원에서 천 시인의 시 세계를 그림으로 표현하는 '천상병 시 그리기대회'가 축제의 막을 올렸다. 이어 백일장과 '천상병 시 문학상' 시상식 등도 이어졌다.


직동공원 솔밭극장 숲속무대에는 그룹 동물원 등 가수들이 '천상음악회'를 열어 관객을 즐겁게 했다.


예술의전당 관계자는 "매년 예술제 개막행사를 예술의전당에서 열었으나 올해는 의정부시의 숙원인 문학관 건립 동력과 당위성을 높이기 위해 직동공원 일대를 개막행사 장소로 선택했다"고 말했다.


축제는 30일까지 이어진다.

의정부예술의전당 제1전시장에서는 축제 기간 한국 대표 시인들이 직접 그린 천상병의 시 그림 전시회 '천상 특별전'이 펼쳐진다.


또 예술의전당 원형전시장에 마련된 '천상병 생가로 떠나는 문학소풍' 프로그램에서는 '문학다방', '문학토크', '책 놀이터' 등 다채로운 체험 행사가 열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