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선한이웃교회 바자회수익금 이려웃 이웃에게 전달

한승훈 기자 | 입력 : 2017/05/11 [10:31]

의왕시 내손2동에 있는 선한이웃감리교회(담임목사 김종은)에서는 지난 8일 힘들고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라면 50박스를 내손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전달했다.
김종은 담임목사는“불우이웃돕기 바자회 수익금을 성도들과 의논하여 라면으로 기부하기로 했다.”며,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힘이 되어 드리기 위해 앞으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숙 내손2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주셔서 감사드리며, 이러한 지역사회의 나눔문화가 확산되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가 되도록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부한 라면 50박스는 내손2동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