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슈&현장수도권 뉴스
정치/의회
경제/사회문화/예술교육/의료기업오피니언
로그인 l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사건 / 사고   기획 취재   데스크 / 기자수첩   생활플러스   명예의 전당   연예플러스  
편집  2017.10.24 [13:58]
정치/의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도시공사 사장 부적절 의견 전달
 
경기뉴스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는 18일 경기도시공사 김용학(66) 사장 후보자의 '직무수행 부적합'으로 판정한 의견서를 의장에게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기재위는 의견서에서 "후보자의 인천도시공사 사장 퇴임 과정과 민간기업으로의 이직 과정, 경기도시공사의 산재한 현안을 해결할 수 있을 만한 후보자 비전이나 경영의 전문성을 보여주지 못한 점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기재위는 지난 16일 김 후보자에 대한 능력검증 인사청문회에서 인천도시개발공사 사장직을 그만둔 뒤 곧바로 업무 관련성이 있는 민간업체로 자리를 옮겨, 공직자의 재취업을 제한한 공직자윤리법을 위반한 사실을 집중 추궁했다.


도덕성검증위원회도 지난 15일 열린 인사청문회 결과문을 의장에게 전달했다. 도덕성검증위도 '직무수행 부적합' 의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의장은 두 위원회로부터 받은 결과문을 도의회 의장을 통해 도지사에게 넘기는데, 도지사는 결과문에 구속되지는 않는다.


앞서 18일 노조는 성명을 내고 그의 취임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김 후보자는 기재위 인사청문회 다음 날인 17일 오전 출근해 도시공사 임원들에게 자신이 민간업체로 자리를 옮긴 경위 등을 해명한 뒤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입력: 2017/05/19 [11:58]  최종편집: ⓒ gg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경기도시공사사장] 경기도의회, 도시공사 사장 부적절 의견 전달 경기뉴스 2017/05/19/
뉴스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정관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경기뉴스 발행인 남기만 청소년보호책임자 남권호 경기뉴스 (경기 다 01201) 모바일 경기뉴스/경기뉴스 신문(경기 아 00263)
▣ 본사: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예술공원로 103번길 61 등록일 2009.12.29
▣ 대표전화: 031-381-2341/편집국 070-7777-6270-3 ▣ 팩스: 031-385-0636 ▣ 이메일: ggnews1004@naver.com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