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슈&현장수도권 뉴스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예술교육/의료기업오피니언
로그인 l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사건 / 사고   기획 취재   데스크 / 기자수첩   생활플러스   명예의 전당   연예플러스  
편집  2017.10.24 [13:58]
사건 / 사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억대 도박 벌인 전 광명시의원등 실형 선고
 
김종환기자
 

수억원대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전 경기 광명시의원, 기자 등 5명이 각각 집행유예와 실형을 선고받았다.


22일 수원지법 안산지원 김경윤 (형사5단독) 판사는 상습도박 등의 혐의로 기소된 전 광명시의원 정모(57)씨 등 4명에 대해 각각 징역6~8월에 집행유예 2년씩을 선고했다.


또 4명에게 사회봉사 40시간, 도박중독치료 수강 40시간을 명령하고, 공갈 혐의로 기소된 신문 기자 송모(53)씨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한 뒤 법정구속 했다.


2014년 10월 광명시 하안동의 한 식당 컨테이너에서 정씨 등 4명은 10여일 동안 밤을 새워가며 판돈 6억여원을 걸고 카드도박을 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송씨는 정씨 등이 도박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빌미로 정씨를 협박해 1억5000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당시 시의원이었던 정씨는 사건이 불거지자 2015년 3월 의원직을 사퇴했다.


김 판사는 "정씨는 상습성을 부인했지만 도박 횟수, 도박 규모, 동기 등이 확인돼 유죄로 인정된다"며 "송씨는 공소사실을 부인했지만 관련자 진술, 녹취록 등을 확인한 결과 범행사실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05/23 [05:18]  최종편집: ⓒ gg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뉴스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정관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경기뉴스 발행인 남기만 청소년보호책임자 남권호 경기뉴스 (경기 다 01201) 모바일 경기뉴스/경기뉴스 신문(경기 아 00263)
▣ 본사: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예술공원로 103번길 61 등록일 2009.12.29
▣ 대표전화: 031-381-2341/편집국 070-7777-6270-3 ▣ 팩스: 031-385-0636 ▣ 이메일: ggnews1004@naver.com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